맞이하고 보내준 수 많은 일 년 중

그대 내게 떠났던 그 해가 있었죠

어디에 있을까 잘 지내 지나요

아팠던 건 잘 보내 줬나요

날 떠나겠다는 말 참 힘들었어요

사랑한단 말도 그대가 했기에

거기서 떠나요 나도 잘 떠났으니

이제야 그댈 이해하네요

사랑 누구나 하는 흔하디 흔한 이야기

시작의 이유도 헤어짐의 이유도

그땐 모르기에 그저 치열한 날들

우린 어떤 사랑을 했었나요 그 가슴에

가지 말라는 말 왜 안 했겠어요

혹시 싫어할까 가슴에 남긴 말

그대는 그 날로 나를 지워갔겠죠

이제야 그댈 보고 싶은데

사랑 누구나 하는 흔하디 흔한 이야기

숨마저 못 쉬던 걸을 수조차 없던

이별이 기다려 모두 가져간 날들

우린 어떤 이유가 있었나요 떠나던 날

익숙함을 핑계 삼아야 했던

그날이 이제는 그리워질 텐데

말을 못해서 표현 못해서

그댈 단 하루라도 사랑하지 않은 적이 없단 걸

사랑 누구나 하는 흔하디 흔한 이야기

시작의 이유도 헤어짐의 이유도

그땐 모르기에 그저 치열한 날들

우린 어떤 사랑을 했었나요 그 가슴에

사랑 누구나 하는 흔하디 흔한 이야기

숨마저 못 쉬던 걸을 수 조차 없던

이별이 기다려 모두 가져간 날들

우린 어떤 이유가 있었나요 떠나던 날